Advertisements

아이오닉5 전기차 상가로 돌진해 70대 택시 운전자 사망해

안타까운 소식입니다. 지난 5일 오후 9시 35분경 경북 영주시 하망동에서 아이오닉5 차량의 택시가 갑자기 상가로 돌진해 외벽과 충돌하면서 차량에 불이 붙어 화재가 났습니다.

이 사고로 차량에서 미쳐 빠져나오지 못한 운전자 A(71)씨가 숨졌습니다. 차량은 불에 타 소방소 추산 4900여만원의 재산피해를 냈습니다.

JTBC가 공개한 사고 영상에서는 A씨가 운전한 아이오닉5 택시차량이 언덕길을 빠르게 내려오는 모습이 담겨졌는데요.

 

무엇보다 외벽과 부치기 전 행인 한 명을 아슬아슬하게 비켜갔다는 점입니다. 하마터면 추가 인명피해까지 있을 수 있었던 사고였는데요. 

외벽에 강하게 부딪힌 해당 차량은 곧바로 불이 붙었고, 인근에 있던 주민들이 소화기를 들고 나와 초기 화재 진압을 시도했지만 불이 쉽게 꺼지지 않았습니다.

또한, 차 문 역시 충격으로 인해 열리지 않아 주위를 안타깝게 했습니다. 한편 소방차 13대, 인력 41명을 투입해 약 2시간 가량 화재 진압을 했으며, 상가 외부 일부도 파손되었습니다.

하지만 문 밖으로 빠지지 못핸 A씨는 결국 사망했습니다.

Advertise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