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s

산업통상자원부 2022년 디자인 메타버스 잡페어 10.13~14, 2일간 개최

2022년 디자인 메타버스 잡페어(10.13~14, 2일간) 개최

postSub_title

<2022 디자인 메타버스 잡페어 포스터>

[포스트인컴=이재형 에디터] 유망 제조기업과 스타일테크 기업이 메타버스 가상공간에서 개최되는 채용박람회를 통해 함께 커나갈 신진 디자이너를 찾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와 한국디자인진흥원(이하 진흥원, 원장 윤상흠)은 디자이너를 필요로 하는 제조기업과 일자리를 찾는 디자이너가 만나는’2022 디자인 메타버스 잡페어’를 개최한다고 밝혔습니다.

10.13일과 14일 이틀간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디자인 인력지원사업 최초로 메타버스를 통해 개최하는 것으로, 구직 디자이너들은 메타버스 ‘네이버 젭(ZEP)’ 플랫폼을 통해 가상공간에서 기업 인사담당자와 실시간으로 상담할 수 있으며, 가상공간에서 진행되는 만큼 강원, 부산, 대구 등 지역에 소재한 구인기업들도 거리의 제약 없이 참여할 수 있습니다.

이번 행사에는 중견·중소제조기업, 스타일테크 유망기업 39개사가 참여하는 것으로 전해진 가운데, 사전 등록한 디자이너들을 대상으로 전문 분야 및 경력 수준에 따라 기업을 매칭하여 화상 면접을 진행하고, 행사 종료 후에는 대면 면접을 통해 채용까지 이어질 예정입니다.

사전 등록에 미처 참여하지 못한 디자이너는 행사 2일차에 메타버스 플랫폼에 접속하여 당일 참여도 가능합니다.

이번 행사 성과를 바탕으로 내년에는 디자인 인력지원사업에 참여하는 기업들이 모두 함께하는 보다 큰 규모의 ‘디자인 메타버스 잡페어’를 개최할 계획입니다.

‘제조기업 디자인인력지원사업’은 창업․중소․중견기업의 디자이너 채용을 지원하는 사업으로, 최대 8개월까지 인건비의 50%를 보조합니다. 지난해까지 총 431개 기업을 지원했으며 매칭 인력의 약 74%인 313명의 디자이너가 정규 채용되어 기업 인력난 해소와 디자인 경쟁력 제고에 기여하고 있습니다.

한편 ‘청년연계 K디자인 파워업’ 사업은 미취업 청년 디자이너가 중소․중견기업에 인턴으로 취업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사업으로, 올해 첫 시행임에도 불구하고 지원 규모(300명)의 두배가 넘는 618명이 지원하여 성황을 이루었으며 현재 304명의 인턴이 선발되어 234개 기업의 디자인 업무를 수행하고 있습니다.

산업부 관계자는 “2022 디자인 메타버스 잡페어는 기업에는 우수한 신예 디자이너를 만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디자이너에게는 유망한 강소·중소기업을 소개하는 채용의 장으로, 특히 젊은 디자이너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많은 신예 디자이너들이 꿈을 펼칠 수 있는 유망 기업을 찾을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습니다.

Advertise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