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고딩엄빠2 하리빈 방송조작 주장 vs 제작진 반박의 진실은

by 최은미 에디터

MBN 예능 프로그램 고딩엄빠2가 방송조작 논란에 휩싸였습니다.

고딩엄빠2는 10대에 부모가 된 고딩엄빠들의 다양한 이야기와 좌충우돌, 세상과 부딪히며 성장하는 리얼 가족 프로그램인데요.

매회 다양한 사연을 가지고 있는 고딩엄빠들이 출연을 하며 안타까운 사연을 서로 위로도 해주고, 응원도 해주며 따뜻한 모습을 보여 왔기에 이번 방송조작 논란은 더욱 충격적입니다.

지난 20일 고딩엄빠2에 출연을 하였던 하리빈은 남편에게 집착하는 아내로 출연을 하였는데요.

방송 후 악플은 기본, 아이들 욕까지 하셔서 참다못해 자신의 SNS 계정을 통해 “아무리 방송이라지만 너무하다”라는 글을 올렸습니다.


하리빈의 주장에 따르면 전화를 하루에 13통까지 한적이 없는데 방송에서는 13통이 찍혀있어

남편에게 물어보니, 제작진 번호를 하리빈 이름으로 저장을 하여 전화를 해 하리빈이 남편에게 13통이나 전화를 한 것처럼 조작 하였다고 합니다.

뿐만 아니라 짜집기 편집으로 “배신감에 촬영을 못하겠다, 그만 두고 싶다”라고 말한걸 마치 “아이 키우는 걸 못하겠다 “라는 식으로 편집을 하였다고 하고요.

타이어뱅크 사장님이 화내는 모습 역시 작가분이 요구를 하셨다고 합니다.

고딩엄빠에 대한 편견을 없애기 위해 촬영을 결심한건데 오히려 편견만 키운 것 같아 마음이 씁쓸하다고 하셨네요.

이런 조작방송 의혹에 대해 고딩엄빠2 제작진은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입니다.

촬영 중 하리빈 씨와 상호 합의 하에 일정 부분 제작진의 개입이 있었던 것은 사실이지만,

출연자들의 행동에 대해 제작진이 별도의 요구를 하거나 디렉팅은 한 적이 없다라고 하는데요.

제작 과정에 있어 양측 간 오해로 벌어진 일이라고 하네요.

고딩엄빠2 제작진에 의하면 출연자의 의사를 충분히 반영해 촬영하고 출연자들이 MC들과

만나는 스튜디오 녹화 때 함께 방송을 보며 수정 사항이 있는지 먼저 확인을 요구한다고 하네요.

또 그럼에도 불구하고 출연자와 그 가족들한테 상처를 준 부분이 있다면 그 점에 대해서는 깊이 사과를 드린다.

향후 오해와 갈등이 원만히 해소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도 얘기했다고 합니다.

하리빈의 조작 방송 주장과 제작진의 사실 무근 입장 중 어느 쪽이 진실인지는 알수가 없으나,

이번 방송으로 인해 누군가는 상처를 받은 건 확실한 것 같습니다.

앞으로도 이 방송을 진정성 있게 그대로 시청할 수 있을지, 앞으로는 이런 논란은 절대로 있어서는 안될 것 같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