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담배꽁초 치킨 가맹점 현재 충격적인 상황에 휩사였다.

by 이재형 에디터

프랜차이즈 업체 장모님치킨 입장 밝혀
가맹점주는 결국 폐업 신고하기로 결정

만약 내가 주문한 치킨에서 담배꽁초가 나온다면 어떨까? 이 질문이 다소 충격적일 수 있지만, 실제로 일어났습니다. 지난 9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치킨을 시켰더니 담배 튀김이 왔습니다’ 라는 제목의 글이 올라왔습니다.

게시자에 따르면 지난 7일 배달 앱을 이용해 마산의 한 프랜차이즈 치킨집 순살 치킨을 주문했으나, 사진처럼 치킨에는 던힐 이름이 적힌 담배꽁초가 나와 곧장 가게에 연락해 “치킨에서 담배꽁초가 나왔다”며 사진을 보냈는데요.

이에 가게 측은 황당한 답변을 내세워 공분을 세운 바 있습니다.

가게 측이 답변한 내용은 바로 “일하는 사람 중에 담배 피우는 사람이 없다, 감자 튀김 아니냐? 먹어 봐라”라는 황당한 답변을 내놓았습니다.

이후 가게 측이 게시자에게 환불 조치를 진행 했지만, 그 과정이 매끄럽지 않았는데요. 가게 측은 환불 후 “맛있게 드세요”라고 말했다고 합니다.

가게 입장

게시자에 따르면 식약처에 신고했으나, 이후 가게측에서 연락이 와 “담배 피우는 사람이 없는데 신고하면 장사하지 말라는 거냐”며 적반하장 태도를 보였습니다.

이어 긴 실랑이 끝에 가게 측이 게시자측 집으로 찾아가 주문한 치킨을 확인 후 “담배가 맞는 거 같다”고 인정 했는데요. 이 과정에서 게시자 측이 신고한 식약처 및 본사 건에 대해 “젊은 사람이 왜 그렇게 구냐. 70세 넘은 내가 와서 이러는데 어떻게 그럴 수 있냐. 젊은 사람이 그렇게 살지 마라”라고 말한 뒤 떠났다고 합니다.

결국은 가게 측은 음식에 들어가서는 안될 충격적인 내용물이 들어간 것을 단순히 음식값 환불, 식약처 및 본사 신고에 대한 불만의 목소리만 내놓고 어떠한 사과나 조치는 진행되지 않았습니다.

가맹점 본사 입장

게시자 측은 가맹점 본사에도 신고를 했는데요. 본사 태도에 실망했다고 토로했습니다. 게시자 측에 따르면 “본사 전무님은 점주가 담배를 피우지 않는다고 확신했다”며 “담배의 출처가 그 가게 점주나 일하는 사람들로 확인되면 어떻게 처리할 거냐 묻자, 그렇다는 사실이 확실해지면 생각해보자고 하셨다”고 분통을 터트린 바 있습니다.

이에 많은 네티즌들은 사진 상 치킨을 튀길 때 담배꽁추가 들어간 것으로 보인다며, 이는 소비자가 악의 목적을 가지고 할 수 있는 수준이 아니라며, 본사 그리고 가맹점에 대해 질타를 했습니다.

결국은 폐업

이에 프랜차이즈 본사 측은 위생 관련 문제에 대해 신속하게 인정하고 조치하지 못한 모습에 대해 죄송하다며 사과문을 올린 바 있는데요.

본사 사과문에 따르면, 본사 직권으로 문제가 발생한 매장에 대해 1차적으로 15일 영업 정지 처분을 내렸으나, 2차적 가맹점주 협의회와의 회의를 통해 추가적인 징계 결정하는 과정에서 매장 점주측에서 본사를 비롯해 다른 가맹점주분들에게 피해를 끼칠 것을 우려해 폐업 결정을 하기로 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