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연예정주리 넷째 임신, 안영미 예상했다?

정주리 넷째 임신, 안영미 예상했다?

넷째 임신 소식을 알린 정주리는 22일 개인 유튜브 채널을 통해 근황을 전했고 그새 배가 불러온 것이 확인 되었습니다.

정주리 넷째 임신
사진 = 정주리 인스타그램

정주리는 현재, 임신 5개월에 접어들었고 성별도 확인되었다고 알렸습니다. 태몽에 대해 정주리는 한번도 제대로 꿔 본적이 없는데 개그맨 안영미가 셋째 때 성별과 태몽을 꿔 주었고 첫 째 때에도 그런 사실이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어 안영미는 고추 4개를 들고 있는 꿈을 꾸었고 4명까지 낳을 것이라 얘기한 바 있다고 하며 넷째 임신 소식을 접한 안영미는 놀라지도 않았다고 알렸습니다.

정주리는 주변 사람들이 아들 꿈을 연달아 꾸고 정주리의 친 엄마도 태몽을 꾸었는데 머리를 민 동자스님 5명이 있었고 그 중의 한 명이 정주리의 남편이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그러면서 아들에 관한 꿈을 꾸고 이번에도 아들이 아닐까 라는 말을 듣고 운명이구나 느낀다고 말했습니다.

넷째 임신 소식을 접한 정주리 주변 지인들은 그럴 줄 알았다는 반응을 전했고 평소 아이들을 예뻐 하고 남편과 뜨겁게 사랑하기 때문에 주변에서의 넷째 임신 소식에 대해 크게 놀라지 않았다고 알리면서 아이는 건강하게 자라고 있다고 전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Most Popula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