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일 도쿄 체조 금메달리스트 신재환 선수 택시기사 폭행혐의로 경찰 조사 진행

사진 = 신재환 인스타그램
사진 = 신재환 인스타그램

 

2020 도쿄 올림픽에서 남자 도마 금메달리스트 신재환 선수가 택시기사를 폭행했다는 소식입니다.

15일 대전유성경찰서 자료에 따르면 이날 신 씨가 오전 1시경 대전 유성규 반석동에 위치한 한 술집에서 술을 마신 후 집으로 귀가하기 위해 택시를 탔는데 이 과정에서 택시기사를 폭행했습니다.

경살 조사에 따르면 피해를 주장하는 택시기사측이 목적지를 물었으나 술에 취한 신 씨가 다짜고짜 폭력을 휘둘렸다는 취지로 경찰 조사에서 진술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폭행 당시 신 씨는 조수석에 앉아있었으며, 폭행 과정 당시 택시는 정차 중에 있었습니다.

이에, 대전유성경찰서는 피해자 택시기사의 진술을 확보 했으며, 신 씨가 술에 취해 제대로 된 조사가 어렵다고 판단하여 집으로 귀가 조치 시켰으며 조만간 다시 불러 조사를 진행 할 예정입니다.

한편, 신재환 선수는 2022년도 기계체조 국가대표 선발전에서 허리 부상 여파로 5개 종목을 기권한 바 있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