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C 배터리 및 친환경 소재 산업 육성 위한 프로그램 협약 체결했다

사진출처 = SKC
사진출처 = SKC

SKC가 배터리 및 친환경 소재 투자를 위한 KDB산업은행과의 협약을 성공적으로 마쳤다는 소식이 전해졌습니다. 이번협약을 통해 기존에 발표했던 성장재원 5조원 중에서 상당 부분을 한꺼번에 확보할 수 있다고 전했고 안정적인 유동성 확보로 파이낸셜 스토리 구체화 작업에 있어서도 박차를 가할 예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24일 SKC는SK넥실리스 정읍공장에서 KDB산업은행과 이차 전지 및 친환경 소재 산업 육성을 위한 산업 및 금융협력 프로그램 협약에 대해 성공적으로 협약을 체결했고 산업은행은 5년 동안 SKC의 이차전지 및 친환경 소재 연구, 개발, 투자에 1조 5000억원 규모의 중장기 금융협력을 진행하는 내용으로 협약을 맺기로 결정했습니다.

산업은행은 2019년도부터 산업 및 금융협력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는데 핵심 산업 별로 대표기업과 중장기 금융협력을 통하여 미래 첨단산업 재편을 지원하는 내용으로 이번 협약을 진행했다고 밝혔습니다.

SKC는 이번 금융협력을 통하여 모빌리티, 친환경 소재 중심 비즈니스 모델 혁신에 필요로 하는 성장재원을 확보했다고 전했고 내부 현금창출과 더불어 정책금융과 사업확장 등의 전략적인 파이낸싱으로 진행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또한 이번 대규모 성장투자재원을 바탕으로 하여 이차전지 및 친환경 소재 사업 글로벌 투자에도 박차를 가할 것으로 보여진다고 관계자는 설명했습니다. 덧붙여 글로벌 경쟁이 심화되고 있는 가운데 국책 금융기관과 상호적으로 협력하여 투자를 적기에 진행했고 신속하고 안정적으로 사업을 진행할 수 있을 것 같다고 알렸으며 이차전지나 친환경 소재의 생산 확대와 기술력에 대한 제고로 부가가치 소재 중심으로 사업을 전환할 계획에 있다고 말했고 2040 온실가스 넷제로 목표를 달성하여 대한민국의 탄소중립에도 기여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Leav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