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뉴스

업비트 NFT 마켓 베타 오픈했다

by 이재형 에디터
사진출처 = 두나무
사진출처 = 두나무

가상자산 거래소 업비트를 운영하고 있는 두 나무에서 대체불가능한 토큰 NTF장터를 오픈한다는 소식을 전했습니다. 890만 회원들을 이끌 것이다는 포부를 밝힌 가운데 NFT사업을 위해서 다양한 업체와의 연계를 진행했고 디지털 아트 작품 경매에 대해 회원 간 거래도 지원한다고 설명했습니다.

23일 두 나무 NFT거래 플랫폼 업비트 NFT의 베타서비스를 업비트 웹 사이트 내에서 오픈 시작을 알렸고 업비트 NFT베타 서비스는 검증된 NFT를 경매하는 드롭스와 회원 간 NFT거래를 하게 되는 마켓플레이스로 구성했다고 알렸습니다.

드롭스에서 다양한 창작자들이 발생한 NFT가 잉글리시 옥션과 더치 옥션의 방식으로 경매된다고 전했고 잉글리시 옥션의 경우 최저 호가에서부터 경매를 시작하여 호가를 점차적으로 낮추게 되면서 매수 희망자가 나왔을 때 매도하게 되는 방식으로 이루어진다고 설명했습니다.

드롭스에서는 유명 아티스트의 순수미술 작품 NFT를 만날 수 있고 스포츠나 방송, 패션, 게임, 일러스트 등의 다양한 영역으로 확대하여 지원할 예정이라고 전했고 첫 경매는 24일 정오에 시작될 것이라고 관계자는 밝혔습니다.

마켓 플레이스는 드롭스에서 낙찰 받은 NFT 및 업비트 NFT 에어드롭 이벤트를 활용하여 수집한 NFT를 거래할 수 있도록 진행할 예정이고 거래 수수료의 경우 창작자에게 분배된다고 설명을 덧붙였습니다.

업비트에서 고객확인이 완료되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되고 웹사이트 상단에 있는 NFT메뉴를 선택하게 되면 바로 업비트 NFT로 연계될 수 있게끔 탑재했으며 모바일 서비스도 오픈 예정이라고 전했고 두 나무 관계자에 따르면 환경 및 사회, 지배구조 활동의 일환으로 신진 아티스트 발굴과 후원 등의 창작 지원에 대한 여러 프로그램도 계획 중에 있다고 밝혔습니다.

또한, 메가트렌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는 NFT는 크리에이터 경제를 더욱 활성화하는 원동력으로 작용할 것이고 디지털 시대에는 중요한 키워드가 되고 있음에 따라 890만 회원들과 함께 창작자를 업비트 NFT를 통하여 연결하고 창조적 잠재력을 디지털로 실현할 수 있는 플랫폼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하여 생태계 확장에 기여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습니다.

이 기사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1
0
+1
0
+1
0
+1
0
+1
0

Leave a Comment